MEMBER LOGIN

MEMBER LOGIN

담배꽁초로 투표를?… 서울시 최초 아이디어 담배수거함‘꽁초픽’개발   19-12-02
자치법률신…   68
 

 

- 영등포구, 서울시 최초 아이디어 담배꽁초 쓰레기통 꽁초픽개발10개 운영

- 쓰레기통 상단에 질문’, 하단에 예 또는 아니오답변을 담배꽁초로 선택

- 청결위해 관할 동주민센터-주민단체-지역상인과 업무협약 민간 주도 관리체계 구축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거리의 골칫덩이 담배꽁초 무단투기를 해결할 아이디어 담배꽁초 쓰레기통 꽁초픽을 서울시 최초로 개발하고, 이달부터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

 

꽁초픽은 담배꽁초의 꽁초와 선택을 뜻하는 (pick)’의 합성어로 전용 쓰레기통에 담배꽁초를 버리면서 투표하는 것을 의미한다.

 

2015년 실내흡연 전면 규제 이후 흡연자들은 거리로 내몰렸지만, 흡연실 및 쓰레기통 부족으로 거리 곳곳은 이들이 버린 담배꽁초로 골머리를 앓아 왔다. 이 중 상당수는 빗물받이 안쪽까지 쓸려 들어가 미세 플라스틱 등 하천오염의 주범이 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구는 청결재미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꽁초픽을 자체 개발하고 320여 개의 상점이 밀집되어 있는 상권지역인 영등포 삼각지10개 설치했다.

 

꽁초픽상단에는 설문조사 질문이 적혀있고 하단 왼쪽과 오른쪽에 답변이 적혀있다. 주민은 자신이 생각하는 답이 적힌 투입구에 담배꽁초를 버리면 된다. 이를 테면 영등포구에 가장 필요한 것은?’이라는 질문에는 도서관 또는 공원, ‘영등포 대표 공원은?’이라는 질문에는 영등포공원 또는 선유도공원이 적혀 있어 이 중 마음에 드는 한 곳에 담배꽁초를 버리는 방식이다.

 

꽁초 투표에 재미를 더하기 위해 담배수거함 전면부가 투명한 폴리카보네이트로 제작해 투표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했다.

 

구가 이런 방식을 택한 이유는 넛지 효과를 유도한 것으로, 재미있는 아이디어로 흡연자들이 무심코 버리는 담배꽁초를 쓰레기통을 찾아 버릴 수 있도록 유도해 무단투기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넛지효과: 시카고대 세일러 교수의 다른 사람의 선택을 유도하는 부드러운 개입

 

이번에 설치된 꽁초픽 수거함은 상단에 설치된 설문조사가 수거함마다 각각 다르고 질문지를 끼워 넣는 방식으로 제작해 언제든지 교체 가능하다.

 

투입구는 담배꽁초 크기로 작게 제작하고 삼각 지붕을 세워 담배꽁초 쓰레기통에 종이컵, 캔 등 다른 종류의 쓰레기들이 쌓이는 것을 방지했다.

 

특히, 기존에 관에서 설치한 쓰레기통이 관리부실로 주변까지 지저분해 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영등포동 주민센터-영등포동 중앙자율방범대-상점주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간주도 운영체계를 구축했다.

 

10개의 쓰레기통과 1:1로 협약을 체결한 영등포삼각지 내 상인은 상점 앞에 높인 꽁초픽청결을 수시로 관리하고 동주민센터와 협의해 담배꽁초 쓰레기통의 질문지를 교체하는 등의 임무를 맡게 된다. 또한 상인 순찰 조직인 영등포동 중앙자율방범대가 수시로 모니터링을 실시, 관주도가 아닌 주민이 주인의식을 갖고 자체 운영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었다.

 

영등포동 중앙자율방범대 박균영 대장(72, )주민 스스로 지역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의 결실인 만큼 꽁초픽이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상인과 주민이 앞장서 잘 관리하고 운영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앞으로 구는 향후 꽁초픽에 대한 디자인 실용신안 등 관련 특허 취득을 추진하고 전 동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이는 소통과 협치로 이뤄낸 진정한 주민자치의 결과물이다.”라며 담배꽁초 수거함을 통해 확인된 구민의 의견은 향후 구정 운영에 반영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최경렬 기자

 

 

 

 

금천구, 올해도 롯데건설과 장애인공동생활가정 환경개선사업 실시 
시민이 시장, 시장과 시민의 소통 공간마련 ⦁⦁⦁정책이 중심이 되는 서울’을 위해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백기호)

대표전화 : 1577-0780,(02)2069-0113 FAX : 02) 2634-498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4683 등록일: 2017년08월28일
사업자등록번호 : 767-18-00879 자치법률신문 발행인 : 백기호 편집인 : 백기호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산로 188
Copyrightⓒ 2012 by 자치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e-mail : oss100@hanmail.net, oss828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