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 LOGIN

MEMBER LOGIN

관악구, 모기유충구제 강화로 감염병 예방 앞장   19-04-03
자치법률신…   689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봄철 해빙기를 맞아 집중적인 모기 유충구제 방역활동을 시작했다.

 

이는 날씨가 따뜻해지는 4월부터 모기, 파리 등 위생 해충의 부화 및 번식 활동이 활발해지는 것에 따른 조치다.

 

이번 방역작업은 관내 주택건물 25천여 개소 정화조를 대상으로 친환경 유충구제제를 살포한다.

 

살포는 구에서 배부받은 모기유충 구제제(10g)를 각 가정에서 거주자가 직접 정화조와 연결된 화장실 변기에 투여하는 방법으로, 각 주택건물 당 화장실 1개소에만 투여하면 된다.

 

모기 유충 1마리 방제는 성충 모기 500여 마리정도를 구제하는 효과가 있어, 각 가정에서 실시하는 모기유충 구제제 살포로 초기 산란을 막아 적은비용으로 큰 효과를 기대 할 수 있다.

 

한편, 구는 지구 온난화 등 이상 기후로 연중 발생하고 있는 모기 구제를 위해 2개 반 9명의 방역기동반을 편성해 상시 운영하고 있다. 기동반은 정화조, 하수구 등 모기유충 및 성충 주요 서식처에 유충 방제와 분무소독을 실시한다.

 

특히, 방역 요청이 있는 경우 24시간 내 처리하는 시스템으로 주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900여개 소독의무대상 시설에 감염병 예방과 모기방제를 위해 소독을 철저히 하도록 홍보, 독려하는 활동도 펼친다.

 

아울러, 구는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흰줄숲모기 방제를 위해 오는 11월까지 백설어린이공원 등 3개 지역의 모기를 매주 채집해 보건환경연구원에 분석 의뢰하는 등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에 만반의 준비를 한다는 방침이다.

 

관악구보건소 관계자는 지카바이러스의 매개모기로 알려진 흰줄숲모기 감염병은 백신이 없기 때문에 방제가 중요하다주민 스스로 거주지 주변 물웅덩이와 수풀 제거, 폐타이어, 폐화분 등의 물고임 방지 등 모기유충서식지 제거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감염에 대한 0.1%의 가능성도 차단하는 것이 목표라며 주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는 보건행정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채 기자

 

 

이전글이 없습니다.
송파구, 회전교차로 경관조형물 준공식 개최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백기호)

대표전화 : 1577-0780,(02)2069-0113 FAX : 02) 2634-498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4683 등록일: 2017년08월28일
사업자등록번호 : 767-18-00879 자치법률신문 발행인 : 백기호 편집인 : 백기호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산로 188
Copyrightⓒ 2012 by 자치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e-mail : oss100@hanmail.net, oss8282@naver.com>